Finance/주식에 해당하는 글
반응형
11

반응형

도시광산 희토류 관련주 포스코엠텍(009520) 종목분석

Finance/주식|2021. 3. 10. 21:02
반응형

포스코엠텍은 제강용 알루미늄 탈산제 등 철강부원료의 제조 및 유통업, 철강제품의 포장 용역업을 주력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는 회사입니다.
 

알루미늄 탈산제는 제강공정에서 과포화된 산소를 제거할 목적으로 사용되는 부원료이며, 철강포장업은 열연 및 냉연 등의 공장에서 생산되는 코일을 포장하는 업무입니다. 

 

매출구성은 철강제품의 포장용역이 58.55%, 철강원료제조 28.32%, 위탁운영 11.68%, 엔지니어링이 1.45%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주요 고객사는 포스코이며, 포스코의 철강제품 포장업과 마그네슘 공장, 페로실리콘공장, 페로망간 공장을 위탁운영하고 있습니다.

 

포스코엠텍의 최대주주는 모회사인 포스코가 48.5%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으며, 포스코청암재단이  1.8%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유동주식 비율은 49.23%대로서 타 모회사와 자회사 관계에 비해서 낮은편이어, 주가가 탄력적으로 움직이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가격상승에 따른 알루미늄 탈산제 실적이 증가했고 돋보이는 재무구조의 안정성을 배경으로 향후 신 성장 투자의 잠재력을 보유한 회사입니다.  포장재, 탈산제의 POSCO향 판매 안정성 및 합금철 공장 위탁운영으로 견조한 실적도 확보했습니다. 


포스코엠텍은 알루미늄 탈산제위주 원료개발에서 영역을 넓히기 위해 리코금속과 나인디지트와 인수하면서 도시광산사업을 통해 희귀금속을 추출하는 기술을 확보하면서 희토류 관련주로 편입되었습니다.


희토류는 화학적으로 매우 안정적이고 건조함에도 잘 견디며 열을 잘 전도하는 특성이 있어 전자제품, IT산업, 스마트폰 산업 등에 필수적 원료입니다. 특히 전기자동차 등 지속 가능한 발전과 저탄소 녹색성장에 필수적인 영구자석 제작에 필요한 물질입니다.

중국의 희토류 매장량은 지난해 4,400만톤으로, 전 세계 희토류(1억2,000만톤)의 37%가 중국에 묻혀 있습니다.  반면 중국이 전 세계 희토류 생산량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58%(희토류 산화물 기준으로는 70%)에 달합니다.

 

2010년까지 희토류 점유율 98%로 중국의 시장 독점상황이 현재는 40%로 반토막 남으로써 중국에 대한 희토류 수입의 의존도 감소하였습니다.

 

2018년8월 아르헨티나의 오브레 무에트로 염호 약 3100억 원에 인수한 포스코엠텍은 매장된 리튬 양 1350만톤이며, 최근 중국 리튬 현물가격 톤 당 11,000달러로 두 배 이상 급등하여 현재 매출전망은 35조 원 가량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서, 미래 전망 사업인 전기차시장의 배터리의 주요소재인 리튬을 확보하였으며 또한 니켈과 흑연사업에 적극 투자하여 이차전지 원료부터 소재까지 생산하는 밸류 체인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수산화 리튬 수급전망(단위: 1000톤)

포스코엠텍은 2020년 9월 전년동기 대비 별도기준 매출액은 11.4%감소, 영업이익은 9.1% 감소, 당기순이익은 9.8% 감소하였습니다. 포스코엠텍의 PER은 (42.44)  업종별 PER(21.07)로 나타나 동종업종보다 다소 높은 PER수치를 보이고 있습니다.

 

LME알루미늄 가격은 작년 3분기 평균 t당 2007달러에서 4분기 2200달러로 상승하여 포스코엠텍의 연간 매출액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반응형

댓글()

종합해운물류기업 HMM(구.현대상선) 종목분석

Finance/주식|2021. 3. 9. 21:34
반응형

HMM(011200)은 컨테이너 운송, 벌크화물 운송 등을 주요사업으로 영위하는 세계적인 종합 해운 물류기업입니다.


1976년 유조선 3척의 운항을 시작으로, 컨테이너선, 벌크선, 광탄선, 중량화물선, 특수제품선 등 신사업에 적극 진출하여 경쟁력을 강화하는 당 다각화된 사업 영역을 영위하고 있습니다.

방대한 글로벌 네트워크, 해운 전문인력의 숙련된 선박 운영과 정확한 시황 예측, 글로벌 IT 시스템을 바탕으로 해운업계에서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갖췄습니다.

지속된 해운업황 부진으로 국내 1위였던 한진해운 파산하자 국내유일하게 남은 원양 컨테이너 선사입니다.


동사는 올해 4월부터 세계 3대 해운동맹인 디 얼라이언스(The Alliance)의 정회원으로서 공동운항을 통해 비용구조를 개선하고, 항도 다변화로 양질의 서비스 제공중입니다.

 

20년 7월 기준으로 59만 3620TEU를 보유해 선복량의 2.5%를 점유하고 있으며, 앞으로 초대형 컨테이너선 인도가 잇따르게 돼 선복량 기준 순위 상승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시장점유율(선복량 기준 세계 점유율)

 

HMM의 매출구성은 컨테이너부문이 87.5%으로 과반수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벌크부문 9.58%, 기타가 3.17%를 구성하고 있습니다.

21년 2월 4일부터 3월 8일까지의 하루 평균거래량 11,160,180이고 총 거래량은 223,203,605이며 기관과 외국인 매수세가 강했으나, 3월 들어 매도세가 강해지고 있는 추세에 있습니다.


2020년 9월 전년 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5.9%증가, 영업이익 흑자전화, 당기순손실은 97.4% 감소하였습니다.

코로나19확산에 기인한 개인위생 및 방역 물품과 가구 등 수요증가에 힘입어 3분기 물동량이 전년 동기 대비 9.4% 증가하며 안정적 실적을 시현하였습니다.

20년 12월 기준으로 PER (35.81배)이며 추정 PER은 (3.33배)으로 동종업종 PER (162.45배)보다 상당히 낮으며, 현재 주가는 상당히 저평가 되어있다 판단됩니다.

3월 들어 연일 신고가 행진을 달리고 있으며 지난해 사상최대이익을 달성하였습니다. 21년 1분기 이익 흑자전환을 전망하고 있습니다. 

반응형

댓글()

전기차 공조부품 관련주 한온시스템(018880) 종목분석

Finance/주식|2021. 3. 8. 17:54
반응형

한온시스템은 OEM(주문자생산방식) 납품을 주로 하는 자동차 열 관리 시스템 단일품목 제조회사로서 한국 내에는 대전공장, 평택공장, 울산공장, 아산공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본사 및 해외법인 모두 자동차의 열 관리 시스템을 생산하는 단일 사업부문을 영위하고 있습니다.


1986년 3월 11일에 설립되었으며, 1996년 7월 31일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되었습니다. 

 

자동차 품질 및 성능을 결정 짓는 공조 부품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 (배터리 열 관리가 필수적인 전기차의 핵심시스템) 을 자랑하며, 국내 업계 1위이며 글로벌 점유율 2위를 지키고 있습니다.


향후 10년의 글로벌 전기차 시장 연평균성장률이 29%에 달할 것으로 전망합니다.

2025년까지 상대적으로 낮은 전기자동차 판매량은 2025년에서 2030년 사이에 급증하여 2040년 신차 판매량의 54%, 전세계 자동차의 33%를 점유할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전기차 시장은 현재 유럽, 중국 미국은 60%이상을 점유하고 있으며, 향후 사업을 주도할 국가입니다.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탄소배출량 감소목표를 가지고 정부는 정책 및 규제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저탄소 배출 차량 구매시 보조금 지원, 세제 혜택 등의 인센티브는 전기차시장의 확대를 더욱 부추기고 있습니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20년 9월 전년 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8.1%감소, 영업이익은 61.2%감소, 당기순이익은 88%감소, 전방산업 수요 위축에 따라 매출액이 감소 하였으나 20년 3분기 기점으로 수출 회복으로 개선세를 보였고 20년 4분기 매출액 2조1000억 원, 영업이익 1943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1%, 13.6%증가되었습니다.

 

그 중 친환경차 매출이 4623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7.1% 증가한 점, 매출비중이 7%늘어난 22%를 기록하였습니다. 

 

그린뉴딜 정책, 탄소절감 등의 정책 및 세계 정세에 따라 전기차 시장은 더욱 확대될 전망이며 증권사들은 매출액7조 8,828억 원과 영업이익 5,625억 원 전년 대비 각각 14.70%, 78.11%증가 예상하며 이번에 제시된 2021년 가이던스(매출 7조 8000억 원, 영업이익 5,100억 원)를 초과달성 하게 될 가능성이 높다 판단됩니다.

 

PER 23.41로 업종 평균10.50보다 높게 평가 되며 친환경자동차의 미래성과 기대치가 높고 공조시스템 분야 선도기업이기에 가중치가 붙었다 분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올해부터 미국이 전기차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되는 첫해로 시장 독점력이 높은 한온시스템에 추가 수주가 집중될 전망입니다.

폭스바겐, 현대ㆍ기아, 포드, 중국 전기차 등 넑은 고객 기반을 갖추고 있습니다. 아이오닉5,6,7, 제네시스전기차 모델에 대한 열에너지 관리 솔루션 수주받고 있으며 현대ㆍ기아차 부품협력사로 열관리 시스템을 독점 납품 (전기차)하고 있습니다.


특히 폭스바겐은 모듈형 전기차 플랫폼 MEB(Modular Electic Drive Matrix) 양산을 본격화 하고 있어 비중이 더 늘어날 전망입니다. 

 

최근 현대에서 공개한 아이오닉5는 국내에서 사전예약 이틀 만에 2만6000여대 완판되어 7만대의 목표 달성분의 30%이상을 초과했으며, 유럽에서는 준비 물량 3000대에 3배가 넘는 1만여명이 몰리며 완판에 성공하여 유럽에서도 호조를 보이고 있습니다.

물량 소화를 위해 경북 경주에 첫 전기차 전용 부품공장( 한온시스템의 5번째 공장) 신설하였습니다. 전기차 핵심부품인 히트펌프모듈, 냉각수 밸브 어셈블리 등 양산, 24년까지 전기차 30만대 물량 소화를 목표로 하고있습니다.

 

현재 전기차 시장은 아직 충전시설 등 인프라가 부족한 상황입니다. 허나 인프라에 적극적으로 투자하려는 정부정책과 소비자인식변화는 자동차시장에서 내연기관차에서 전기차로의 변화를 가속화시킬 것입니다.

 

현재 한온시스템의 주요주주는 모회사인 한앤코오토홀딩스가 50%이상의 지분을 가지고 있으며, 그 다음으로 한국타이어 및 국민연금이 대주주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한국타이어는 한온시스템(구. 한라비스테온공조)를 인수시 한앤코오토홀딩스와 공동인수로 참여하였습니다.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