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종도 두부요리집/ 노란콩

Travel/맛집|2022. 10. 4. 02:20
반응형

인천 영종도 운서역 부근에서
점심을 먹기위해 검색을 했어요.

울여봉이 두부요리를 좋아해서
노란콩에 갔습니다.

운서역에서 도보로 5분 이내라서 가깝습니다.

노란간판이 귀엽네요
마당에 초록초록 정원을 지나서 들어갔어요.

식당 안에서 밖을 보니 오피스텔 건물들이 많이 보이네요.

주방의 모습입니다.
직원분들이 부지런하고 친절하세요.

식당안에는 이미 많은 손님들이 오셔서 자리가 거의 다 차있어요.

메뉴판도 노란색이네요.
대부분 8000원 정도로 가격이 착하네요.
신랑이 두루치기가 먹고싶다고 하여 주문을 했어요.

먼저 콩물을 주시는데 간이 되어있어서
고소하고 맛있습니다.

밑반찬이 나왔는데 좀 아쉬웠어요.

오징어젓갈은 맛있는데 얼갈이김치가 손이 안 가는 비주얼이고
오늘 비가 와서인지 김은 좀 눅눅했습니다.

콩나물무침이나 어묵볶음 같은 반찬이 한두가지 더 있으면 좋을것 같습니다.

두부 두루치기가 철판에 나왔는데
정말 맛있어보이네요~^^
먹어보니 두부는 직접 만드셔서인지 고소하고 부드럽고 맛있었어요
그런데 김치볶음은 양은 많은데 맵고 간이 좀 세더라고요
결국 다 못 먹고 김치를  포장했어요.
그만큼 양이 푸짐하다는 뜻일수도^^

두부 두루치기 16,000원

둘이서 먹었는데도 김치양이 많고 푸짐하죠

돌솥밥 2,000원

돌솥밥이 나와서 이 식당이 인기가 있는것 같아요
공기밥은 천원입니다.

밥 양은 많지 않아요

누룽지에 물을 부어 누룬밥을 해서
김치, 오징어젓갈과 먹으니 간도 딱 맞고 아주 좋네요

밥 위에 김치와 돼지고기를 올려서 먹으니 밥도둑입니다.
한그릇 뚝딱 했어요

주방 옆에 최신식 돌솥밥 시스템이 장착되어 있습니다.

두부 두루치기 16,000원+돌솥밥 2,000원
= 총 18,000원

둘이서 9,000원씩 배불리 잘 먹었어요


😊총평
장점: 운서역과 가깝고 몸에 좋은 두부요리를 푸짐하고 저렴하게 먹을수 있어 좋음. 돌솥밥이 맛있음

단점: 밑반찬이 부족해서 추가되면 좋겠음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