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인프라서비스 및 AI 빅데이터기업 소프트센 주가분석

Finance/주식|2020. 5. 11. 21:11
반응형

안녕하세요. 소프트센은 IT인프라(서버/스토리지/프로세스 등), 솔루션 및 유지보수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4차산업혁명의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기반의 솔루션을 공급하는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

 

소프트센의 매출은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유통 및 인프라구축이 100%로 IT인프라구축 매출에 집중하고 있다고 볼 수있습니다.

 

주력하고 있는 사업은 IT인프라 사업이며, 이는 대형제조업체 및 자체개발한 서버/스토리지 프로세스의 인프라와 함께 솔루션을 시장에 공급하는 것을 말합니다. 서버는 주로 클라이언트와 연동해 소프트웨어를 구동하면서 유저목적에 적합한 IT서비스가 가능케하며, 스토리지는 대용량 데이터를 저장하기 위한 외부저장장치입니다.

 

이러한 주력사업 뿐만 아니라 향후 성장의 한계에 대비하여 4차산업혁명 기술인 AI, 빅데이터, 클라우드와 결합한 IT서비스제공을 위한 연구개발 및 상용화를 시도하고 있습니다.

① 의료분야 빅데이터솔루션사업 : 병원내 진료기록 등을 기반으로 한 질병연구 및 치료법 개발등의 연구지원용 빅데이터 솔루션 빅센메드를 개발하였으며, 국공립병원 및 대학병원에 공급 구축하였으며, 통합의료 정보서비스와 개인 라이프로그 및 개인건강기록 기반 건강관리서비스 플랫폼 CEN Doctor연구개발 진행중에 있습니다.

소프트센 비전2020(출처: 소프트센)

② 소프트웨어 교육인프라사업 : 컴퓨팅자원공유형 코딩컴을 공교육에 구축하고 있으며, 자기주도형 SW학습을 위한 인공지능기술을 활용한 학습지도서비스 에듀센 개발이 진행중에 있습니다.

 

소프트센의 주가는 최근 코로나19여파로 인해 전체시장의 급락으로 동반급락하는 모습이었으나, 최근 들어 공교육을 중심으로 한 원격교육의 의무화, 온라인개학 등의 영향으로 원격교육플랫폼기업으로서 급등하는 모습을 보여왔습니다.

 

또한, 최근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한국판 뉴딜 국가프로젝트의 5G인프라 조기구축과 데이터 인프라 구축을 국가사업으로 추진한다는 산업육성의지에 따라 실질적인 수혜주로 평가받으면서 급등양상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소프트센 최근1년간 주가

소프트센은 2019년 12말 기준으로 발생 매출이 모두 내수시장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이의 돌파를 위해서 클라우드 모바일 정보서비스 기반 전문기업 하문서덕마방정보과기유한회사의 경영권 인수를 위해서 주식양수도계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텐클라우드의 지분 60%를 인수하면서 본격적으로 중화권 진출을 꾀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텐클라우드는 중국 3대 이동통신사와 제휴가 체결되어 있어, 안정적인 매출기반을 확보하고 있으며, 중국최대 SNS인 QQ서비스 운영사인 텐센트와 전략적 파트너로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소프트센은 자사플랫폼인 비대면 온라인 교육플랫폼을 공동으로 진행할 수 있는 등 AI빅데이터 분야에의 중국시장진출이 가시화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소프트센의 매출액은 19년 기준으로 950억원을 기록하였으며, 영업이익은 플러스를 유지하고 있지만 당기순손실의 폭이 커진 상황입니다. IT인프라서비스 부문의 경쟁심화로 인해서 매출폭이 줄어들기도 하였지만, AI 및 빅데이터 분야 연구개발 가속화로 인한 투자비용이 높아졌다고 판단할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올해부터는 코로나19로 인한 원격교육플랫폼 분야의 높은 수요와 의료분야에 대한 지원이 늘어나는 상황이며, 중국소재에 해외법인 설립과 현재 텐클라우드와의 사업속도가 가속화를 낼 것으로 예상하면서 AI 및 빅데이터 사업부문의 매출규모도 커지면서 동시에 중국사업투자로 인한 비용도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최근 다소 정책적인 영향으로 빅데이터 관련 수혜주로서 급등한 면이 있기는 하지만, 현재 소프트센의 공격적인 투자행태로 보았을 때 충분한 사업의지가 있다고 판단됩니다.

 

또한, 중국 내 부실기업의 인수가 아닌 현재 안정적 매출흐름을 이어가고 있고 IT기업으로서 텐센트와의 협력 접점이 발생할 수 있는 여지가 있는 텐클라우드 인수로 인해 중국진출 초기부터 어느 정도 입지를 가져갈 수 있을 거라고 생각됩니다.

 

단기적으로 최근 2개월간 이어진 급등흐름으로 인해서 조정시기를 가져갈 수도 있지만, 장기적으로 실적이 가시화되는 내년하반기를 염두에 둔다면, 현재 시가총액 866억원의 수준은 다소 과소평가되어 있다고 판단됩니다.

 

※ 본 포스팅은 개인적인 의견이니 참고만 하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