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헤스타 베르너 V-채칼

Product/생활소품|2021. 8. 5. 11:15
반응형

집에 

엄마가 사 주신 감자가 싹이 나려고 하고 있습니다. ㅠㅠ

 

감자 보관만 잘하면?

오래 간다고 하더니, 

금새 싹이 나고 있네요~(사과도 한개 같이 넣어놨는데,,,,저희집이 싹이 틀만한 조건이 좋은듯 합니다. ㅋ)

한 달만에 싹이 나려고 하여

어떻게든 감자를 처리하고 싶습니다.

 

깍아서 냉동고에 넣을까? 싶은데,,(냉동고에 자리가 엄꼬,,,)

야채 튀김 해먹으면 좋겠는데,,

채칼이 없어

엄두가 나지 않더라구요

 

그래서 정말 야채튀김을 위해 채칼을 구매했습니다.ㅋㅋㅋ

채칼은 한번 사두면 두루두루 요긴하게 쓸 수 있으니

이제라도 장만해도 늦지 않습니다.

 

그러나~

요리는 장비빨~

아무거나 사면 안되겠죠? 
좋은거 사야 합니다 ^^

 

하여 제목처럼 구매한 것이, 베르너 V채칼입니다.

 

신형은 이런 케이스가 없는데,

저에겐 정리해 놓을때도 그렇고,  채 썰때도 케이스가 꼭 필요할 듯하여

케이스 있는 걸로 골랐습니다.

 

결론은 잘 판단한 듯 합니다.

케이스 있으니 깔끔하게 보관도 되고 채 썰때도 안정감 있고 아주 만족스럽답니다.

구성은 이렇습니다.

안전 손잡이 , 채칼 본체, + 부속품 채칼 3개, 슬라이스날, 보관케이스 ^ 

채칼 본체는 이렇게 유격이라고 해야 하나요?

넓습니다.

그 안쪽으로 적당한 채칼을 끼운후에 사용하시면 됩니다.

채칼을 씻으면서 채칼 보봔함 밑에 뚫려 있는지 확인해보았습니다.

역시나 잘 만들었네요.

물이 고이지 않도록 이렇게 뚫려 있습니다.

 

세제 퐁퐁 묻히고 시원하게 세척해 주었습니다.

칼날 무섭네요

고무장갑을 끼고 세척하긴 하지만 조심해야 겠습니다.

 

제가 채칼 사용하다 다치신 분 여럿 봐서

조심 조심 하고 있습니다.

채칼 본체에는 밀리지 말라고 한쪽에 고무로 밀림방지 되어 있네요~

 

ㅋㅋㅋ 설명서는 없나? 했더니

맨 앞에 덮혀 있던 종이가 설명서 였습니다.

펼쳐 보니 알차게 설명이 되어 있군요..

 

설명서 보면

칼로 한방향으로 칼집을 넣은 뒤

채칼로 채 썰어 깍둑썰기 하는 방법도 써 있군요..

 

7mm 가 튀김채 규격인 듯 합니다.

전 얇고 바삭한걸 좋아해서,,,3.5mm 를 가장 많이 쓸 것 같습니다.

 

ㅋㅋㅋ

설명서 안 읽어보고 칼날 뺏다 꼈다 했는데,,

이래서 설명서가 필요합니다.

위로 살짝 올리셔 빼내면 되는 거였군요..^^

어쩐지 잘 안된다 했더니 다 방법이 있었습니다.

 

사진만 봐도 1.6mm

콩국수에 오이채 썰어 넣을때 좋을 사이즈입니다.

 

자~ 그럼 

씻는것도 끝났고

설명서도 숙지했으니

채 함 썰어보겠습니다.

ㅋㅋㅋ

감자가 좀 작죠? ㅎㅎ

작을수록 안전홀더에 끼우고~ 채 썰도록 하겠습니다.

 

요렇게 잡고 한방향으로 밀어주면 되는거겠죠?

 

허억~

넘흐 편하네요

그냥 슥~슥 밀면 이렇게 가지런하게 예쁜 채가 만들어 집니다 ㅠㅠ

좋습니다.

그리고 1.5센티 안팎의 재료만 남습니다.

이 정도면 아주 만족스럽습니다.

 

감자는 원래 칼로 채썰어두 동그랗니까 밀리고 미끄러져서 그렇치

잘 썰리는 재료잖아요.

당근도 채 썰어보았는데, 좀 많이 딱딱하니 힘이 들어가더라구요~

꼭 안전홀더에 끼우시거나 면장갑 등 착용후에 하시면 좋을 듯 합니다.

 

성능이 워낙에 좋다보니 안전 장비를 꼭 사용하셔서

손 다치시는 일 없으시길 바랍니다.

 

제가 써 본 바로는

다른 제품하고 비교할 필요도 없이 젤 좋은 것 같습니다 ^^

더 이상 채칼이 어떻게 좋을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좋네요~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