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램에 해당하는 글
반응형
1

반응형

호주 시드니 시티투어

Travel|2018. 11. 15. 16:24
반응형

호주 온지 보름  지났습니다

매일 여행하듯 열심히 다니고 있지만 시간이 참 빠르게 흘러갑니다

시티에 나왔습니다

빨간색 간판이 익숙하지 않나요?

Hungry Jacks 헝그리잭 ^^ 

생각하신거 맞습니다

버거킹 !!

맛있습니다. 콜라도 무한리필되고

가격도 좋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버거킹이 고급짐?을 지향하고 퀄리티를 높혔다면

호주에 있는 버거킹은 맥도널드랑 비슷합니다

가격이 비슷합니다^



호주 현지인 얘기로는

버거킹이 호주 첨 들어왔을땐 버거킹이였다고 합니다

그러다 한순간에 헝그리잭으로 이름이 변경되었다고 하네요~

여러가지 썰이 있는데

가장 타당해 보이는게

어느 주에선가? 버거킹에서 상표등록하려 했더니

이미 로컬브랜드로 버거킹이 존재했다고 합니다

그런 사유로

 헝그리잭이라는 이름으로 정착한 듯 합니다

위에 철로 보이시나요?

트램 다니는 길입니다

멜번에는 지상으로 다니는 트램이 있고 시드니는 이렇게 공중에 있습니다 ^



시드니 살다 보면 눈에 자주 들어오는 것이

행사 현수막? 배너들입니다

심플하고 시원시원하게 달려 있습니다

시드니에선 국제 행사가 많타보니 저 행사 현수막?은 수시로 바뀝니다

이곳은 가로등도 높습니다. 



네~ 글로리아진스 입니다

시드니 왔으니 호주커피 함 먹어줘야겠죠?

한국에선 고전하고 있으나 시드니에선 꽤 잘나갑니다

스타벅스와 비교했을때 쓴맛이 더욱 다크합니다



1873. THE ROYAL BOTANIC GARDEN 

보타닉 가든에  왔습니다



이곳은 상당히 광활합니다

한국에선 볼수 없었던 갖가지 식물들, 나무들을 보실수 있으십니다



나무 참 울창하구요



검정거 보이세요?

동물이 매달려 있습니닼



박쥐입니다

박쥐는 동굴에나 있는줄 알았는데 대낮에 나무에서 자고 있습니다 ㅎ



여유롭네요



도심속에 우림?



보타닉 가든에서 바라본 하버브릿지와 오른쪽 오페라라하우스 입니다.



오페라 하우스 들어갈때 이곳으로 내려갔다 다시 올라가는 곳이 있습니다



천정이 참 멋지죠?

방사형으로 뻗어 나간 것이

무령왕릉 입구의 벽돌이 생각납니다

아래사진이 무령왕릉 입구입니다

아치형으로 된 곳의 벽돌 폭이 넓이가 다른것을 보고 무령왕릉이 생각난다고 한 것입니다^


<출처 : 문화유산채널K-HERITAGE>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