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드니 한인타운에 해당하는 글
반응형
1

반응형

호주 시드니 한인타운 스트라스필드 여행후기

Travel|2018. 10. 27. 11:46
반응형

한국에서 출발전에 숙소를 알아봤습니다


금액 저렴한 쉐어하우스 입니다


첨 전철 타는데 어렵지는 않았지만 이 전철이 가는건가? 한참 주저하다 타게 됩니다



저희 캐리어 말고 다른분 것도 보이네요



스트라스필드입니다 ^


나무가 무성하고 깜짝 놀란 것이 새들이 정말 많습니다.


우거진 나뭇잎속에 새들이 요란합니다



전화통화를 하곤 집주인이 알려주는 대로 걸어가 보는 중입니다 



생각보다 어렵지 않네요


호주에선 길찾기 어렵지 않습니다 ^^


안에 들어갔더니 공부하는 두 부부가 주인이고 저보단 나이가 어렸습니다.


20대에 결혼도 하고 공부도 하고... 멋지네요~


물은 보리차 늘 끓여 놓는다고 하고 밥은 밥통에서 맘껏 드세요~ 합니다.



그외에는 저희가 각자 준비해야겠죠?


근처 울워스 들러 장을 봅니다. 한인타운 답게 한인가게 수퍼들도 보입니다.


라면이나 고추가루~ 괜히 챙겨갔습니다.


가격 동일합니다.


저는 공항에서 짐무게 초과되서 10만원 더 냈는데 괜한짓 했습니다


간장 고추장 빼고 왔어야 했습니다.ㅋㅋ




마트 장보고 근처에서 식사를 합니다


첫식사가 냉면이였군요 ㅎ


고기가 두툼하군요



다른날, 다른집입니다.



스트라스필드에서 유명한 스트라해장국입니다.


유학생 부부가 차렸다고 하네요~ 현재 그 유학생 부부가 운영하진 않습니다. 그 부부는 한국으로 가셨다고 합니다.


스트라스필드 명물로 잡내없이 괜찮습니다


해물파전도 같이 시켜봅니다. ㅋㅋ 


한인 이민자 분들께는 최고일 듯 합니다 



ㅋㅋㅋ


호주 간거 맞냐구요?


이곳에 오시면 한국이랑 똑같이 먹을수 있다고 알려드리는 겁니다.


하루에 다 간 것은 아니구요~


스트라스필드에서 먹은 음식을 모아봤습니다.


몇번 먹진 않았네요


이곳에 있던 중국집 요리도 최고였는데 사진을 못 찾았습니다.


찾게되면 같이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한인들이 사랑하는 시장입니다


체리를 한박스에 얼마 줬다며~ 자랑자랑 많이들 합니다



사람들이 북적이며 무척 많습니다



과일과 야채 좀 샀습니다


호주엔 마트가 종류별로 상당합니다.


우리나라 시장에 해당하는 마켓들도 많고 벼룩시장, 건축자재 마트, 농기구 마트? 대부분 대형으로 볼거리가 넘쳐납니다


세일도 멋지게 해줍니다


과자 크기도 대형 사이즈, 빵도 크고 가격이 맘에 드실겁니다. 우유종류도 많고 두유도 정말 맛있습니다.


단백하고 맛도 여러가지로


이곳에선 라떼 대신 두유를 넣어 마시는 분도 계십니다.


카페서도 우유대신 두유로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음식 생각하니


 Nimbin에서 먹던 케이크랑 피자 생각나네요~


아~ 호주에서 도미노피자 5.99달러입니다. 크기는 미듀엄스몰 사이즈에 비쥬얼은 좀 다릅니다.


클래식 피자라고 생각하시면 되겠네요 ^^


토핑 추가하시면 더욱 맛납니다. 클래식 피자 좋아하시는 분은 원추입니다 ^


그 외에 호주에서 아침메뉴로 좋은 바나나브레드가 있습니다.


따끈하게 나오는데 살살 녹습니다


눈이 번쩍 뜨이는 맛입니다


ㅎㅎ




전 이맛이 잊혀지지 않아서 그리고 레시피도 어려워 보이지 않았거든요


집에서 몇번 시도해봤는데


그맛 안 납니다.


재료만 동일하다면 쫌~ 맛있음 안될까요? ㅠㅠ

반응형

댓글()